지역사회와 아름다운 동행
지역사회와 아름다운 동행
  • 정소현 기자
  • 승인 2019.09.07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지역 소외이웃 지원 위한 나눔 바자회 가져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은 지난 6일 지역의 소외이웃을 지원하고 자원 순환에 기여하고자 ‘아름다운가게’와 함께 ‘아름다운 하루’(이하 나눔바자회) 행사를 개최했다.

아름다운가게 청주 신봉점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나눔의 문화를 확산하고 자원순환 및 환경보전에 관한 인식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아름다운가게 시스템 상에 등록된 회원들을 대상으로 사전에 행사일정 및 물품 등을 소개하는 문자가 발송되어 평소보다 많은 고객들이 방문해 성황리에 개최됐다.

HACCP인증원은 나눔바자회 준비를 위해 지난 7월부터 약 50여일 간 임직원을 대상으로 물품기증을 받았으며, 그 결과 의류, 잡화 등 513점의 물품을 모았고 이와 함께 ‘오송사회적가치협의체’의 일원인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에서도 196점을 보내오는 등 총 709점의 물품이 기증됐다.

이렇게 모인 기증품들은 아름다운가게 되살림센터에서 손질-분류-가격책정 등의 작업을 거쳐 나눔바자회에 나오게 되었고, 이날 행사를 통해 새로운 활용처를 찾았다.

나눔바자회를 통해 모인 수익금은 전액 기부돼 아름다운가게 희망나누기와 나눔보따리 사업을 통해 독거노인, 저소득가정 아동 등 청주지역 내 소외된 이웃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나눔바자회에는 단순 물품기증 뿐만 아니라 HACCP인증원의 임직원이 일일 자원봉사자로 판매활동에 직접 참여해 그 의미를 더하기도 했다.

이번 바자회에 최다 기증자로 선정된 회계관리팀의 김현진 심사원은 “내가 사용하지 않아 기증한 물품이 필요한 다른 소비자에게 판매되는 것을 보니 자원의 순환과 환경 보전도 생각하게 된다”며 “특히, 어려운 이웃에게 아름다운 기부로 이뤄진다는 것이 매우 뜻깊고 의미가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일일 자원봉사자로 나선 전종민 기획경영이사는 “HACCP인증원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지역사회로 전달되고, 나아가 전 국민의 나눔문화 확산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적극 동참하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